초록물고기
막 군대를 제대하고 고향길 기차에 오른 막동.
우연히 기차 안에서 미애를 만난다.
그리고 그녀의 장미빛 스카프를 줍게 된다.

막동의 고향은 예전같지 않다.
예전에 있던 논과 밭은 사라지고 빽빽히 고층 아파트들이 서있다.
그리고 가족들도 뿔뿔이 흩어져 버렸다.

일자리를 구하러 다니는 막동,
그러다가 우연히 한 나이트 클럽에서 노래를 부르는
미애와 재회하게 된다.

미애는 그의 정부이며 조직 폭력배 보스 배태곤을 통해
막동에게 일자리를 마련해준다.
주차장에서 일하게 된 막동은 어느 날
배태곤의 조직으로부터 일청탁을 받게된다.
고민하던 막동은 그일을 무사히 치루고
배태곤 조직에 정식으로 들어가게 된다.
막동은 태곤을 진짜 형님처럼 모시면서 충성을 다한다.
그리고 미애와의 사랑도 키워간다.

갑자기 배태곤의 어릴적 보스 김양길이 나타나면서
배태곤의 조직은 와해되고 위기에 처하게 된다.
이런 상황을 알게 된 막동은 마지막으로 태곤을 위해
김양길을 죽이기로 결심하고 실행에 옮긴다.
그리고 사랑하는 미애와 떠날 결심을 한다.

그러나 이 모든 사실을 알게 된 태곤,
마지막으로 인사를 하는 막동을 죽인다.

세월이 흐른 후, 그리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