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혼여행
눈알 빠진 새신랑의 시체를 둘러싼 웃기고 섬뜩한 신혼여행

정신없는 결혼식을 마친 김준호(차승원), 정은진(조은숙) 커플이 신혼여행을 가기 위해 김포공항에 도착한다. 그리고 함께 신혼여행을 떠나는 각양각색의 일행이 천차만별의 모습으로 한 커플씩 공항에 도착한다.

의사 남편 남세준(김세영)과 미모의 새신부 이수진(이지선) 부부. 서로가 변태적인 섹스를 즐기는 변태 부부 송충호(엄춘배)-조춘자(류지영), 아무것도 모른 채 사랑만으로 결혼한 철없는 대학생 윤정훈(김형석)-김선희(양소민) 부부, 경찰 생활 10년만에 처음으로 휴가를 가진 강력계 형사 최편식(황인성)-장현희(강민경) 부부, 아내를 목숨보다 더 사랑하지만 어쩐지 불안해보이는 남편 홍기정(김진만)과 주고은(정선경) 부부, 여행사의 착오로 얼떨결에 신혼여행팀에 끼게 된 중년 조만동(이인철), 권정금(신신애) 부부, 그리고 매력적인 여성 가이드 윤예린(김소연)이 제주행 비행기에 몸을 싣는다.

신혼여행지에 도착한 이들은 또 다른 등장인물 세 사람을 만나게 된다. 핸섬한 외모의 호텔 직원 박재원(김태욱)과 신혼여행지에서 신혼부부 방을 터는 얼빵한 좀도둑 방재훈(김영철)과 김정환(윤세웅).

신혼 여행객들은 제주도에 도착하자마자, 각자의 스타일대로 도저히 눈뜨고 못 볼 온갖 낯뜨거운 장면을 연출하며 갖가지 에피소드를 벌인다.

첫날밤. 정신없이 일정이 진행되는 가운데 술에 취한 김준호는 방번호를 잘못 알고 주고은의 방에 들어가 주고은과 관계를 갖고, 김준호의 부인 정은진은 남편의 외박에 화가 나 짐을 꾸려 공항으로 향한다. 다음날 아침, 김준호는 양쪽 눈알이 빠진 처참한 모습의 시체로 발견된다. 단서는 사건 현장에서 발견된 지포라이터 한 개뿐.

최편식은 졸지에 사건을 맡게 되고 뭔가 미심쩍은 용의자들을 추적해 사건을 수사해나간다. 하나둘씩 밝혀지는 사건 당일의 정황들, 그리고 실체를 알 수 없이 커져만 가는 미스테리.....

결국, 사건은 잠정적인 결론을 내리고 종결된다.

그러나, 며칠후 편식은 우연히 텔레비전을 보다가 결정적인 단서를 잡아내고 범인의 집을 급습, 감히 상상하지도 못했던 충격적이고 엽기적인 사건의 전말을 알게 되는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