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
팬시회사의 디자이너 선우는 어는날 버스에서 운명과도 같은 사랑을 만난다.

지희를 보자마자 그녀에게 마음을 빼앗긴 선우.우여곡절 끝에 지희도 마음을 열고 두 사람은 마침내 크리스마스이브에 첫 만남을 갖기로 한다.

설레는 마음으로 약속 장소에 도착한 선우.그러나 어찌된 일인가? 지희는 한 인질범의 인질이 돼있고 운명의 여신은 인질범의 손에 지희를 죽도록 내버려둠으로써 두 사람 사이를 영원히 갈라놓는다.

그로부터 3년 후 선우는 옛 사랑에 대한 아픈 기억을 뒤로하고 다른 여자와 결혼하려 하지만 그의 마음속에서 지희는 단 한 순간도 떠난 적이 없다.

그러던 어느날 선우는 주변 상황이 3년 전으로 돌아가 있음을 깨닫는다.지희에 대한 애절한 사랑이 시간의 흐름을 돌려놓은 것이다.

지희가 죽는 순간까지는 정확히 24시간이 남았다.과연 선우는 지희의 죽음을 막고 옛사랑을 다시 찾을 수 있을까?


top